김정희씨, ’김석범 소설에 나타난 인물 형상연구’로 박사학위
김정희씨, ’김석범 소설에 나타난 인물 형상연구’로 박사학위
  • 고시연 기자
  • 승인 2020.03.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4·3 72주년을 앞두고 강원대학교 일본학과 강사로 재직하고 있는 제주출신 김정희씨가 김석범 소설에 나타난 인물 형상(形象)연구로 강원대학교에서 일본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김석범 작가는 제주4·3을 소재로 한 소설 화산도의 저자로 제주4·3사건의 진상규명에 기폭제를 제공한 재일작가다.

논문에서는 김 작가가 역사적 현실 속에서 억압받고 소외된 사람들의 이야기를 문학적으로 형상화한 점을 주목한다. 현재 한반도 분단의 실정에서 김 작가의 문학이 던진 역사적 현실에 대한 문제 제기에 주목하고 남과 북, 좌와 우의 이데올로기를 통합해 나갈 방향을 모색하는 데 있어서 김 작가의 작품 세계를 밀도 있게 고찰한 점에 의미를 두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