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 호강하는 5월…음원 강자에 아이돌까지 '컴백대전'
귀 호강하는 5월…음원 강자에 아이돌까지 '컴백대전'
  • 제주신보
  • 승인 2020.04.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유-슈가, 볼빨간사춘기-백현 협업곡…음원파워·최정상 아이돌 조합 눈길
아이유·BTS 슈가 협업곡 '에잇' 티저 이미지. 이담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이유·BTS 슈가 협업곡 '에잇' 티저 이미지. 이담엔터테인먼트 제공.
황금연휴와 이어지는 5월 첫째 주 음원 차트에서는 기라성같은 음원 강자들의 신곡이 격돌한다. 음악 팬들에게는 '귀가 호강하는' 한 주가 될 전망이다.
 
특히 최고의 음원 파워를 지닌 여성 솔로 가수와 최정상 아이돌 그룹 멤버가 연이틀 협업곡을 발매할 예정이어서 관심이다. 모두 강력한 대중성과 팬덤을 거느린 조합이다.
 
가수 아이유는 다음 달 6일 방탄소년단(BTS) 슈가와 공동 작업한 디지털 싱글 '에잇'을 공개한다. '에잇'은 아이유와 슈가가 공동 작곡했고, 슈가가 피처링으로도 참여했다.
 
1993년생 동갑내기인 이들의 공동 작업은 가요계를 대표하는 여성 솔로 가수와 세계적 스타의 협업이라는 점에서 일찍부터 관심이 집중됐다. 아이유 소속사 측은 이들이 기존에 선보였던 음악 스타일과 또 다른 느낌의 음악을 선보일 것이라고 예고해 기대를 더했다.
 
다음날인 7일에는 볼빨간사춘기가 엑소 백현이 피처링한 '나비와 고양이'를 선보인다. 다음 달 13일 발매되는 볼빨간사춘기 새 미니앨범 '사춘기집Ⅱ 꽃 본 나비'의 선공개 곡이다.
 
최근 듀오에서 안지영 1인 체제로 바뀐 볼빨간사춘기는 '우주를 줄게', '좋다고 말해', '워커홀릭' 등 그간 발표한 노래마다 차트를 휩쓸며 '음원 절대 강자'로 자리매김했다. 백현도 엑소와 슈퍼엠 활동뿐만 아니라 솔로 앨범, 여성 아티스트와 듀엣곡 등에서도 막강한 파급력을 보여줬다.
 
이뿐만 아니다. 다음 달 3일에는 '발라드의 왕자' 성시경이 신곡을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성시경은 최근 SNS 라이브 방송을 통해 신곡 발매 계획을 알렸다. 지난해 12월 아이유와 부른 듀엣곡 '첫 겨울이니까'를 선보인 뒤 5개월 만의 신곡이다.
 
또 다른 음원 강자 태연은 부친상으로 잠정 연기했던 신곡 '해피'(Happy) 발매를 다음 달 4일로 확정했다.
 
이처럼 파급력 큰 신곡들이 연일 발표되면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움츠린 대중음악 시장에도 활기를 더할지 기대를 모은다.
 
솔로 가수들뿐만 아니라 주요 아이돌 그룹들도 5월 들어 잇따라 새 앨범을 선보일 계획이어서 오래간만의 '컴백대전'이 펼쳐질 것으로 보인다.
 
아스트로가 5월 4일 새 미니앨범으로 컴백하고, 몬스타엑스·뉴이스트·데이식스 세 팀은 5월 11일 한날 새 앨범을 선보인다. 이어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18일 미니 2집을, NCT 127이 19일 정규 2집 리패키지 앨범을 들고 돌아온다.
 
트와이스도 출격을 준비하고 있다. 이들은 최근 유튜브 오리지널 시리즈 '트와이스: 시즈 더 라이트' 온라인 간담회에서 오는 6월 1일 '모어 앤 모어'(MORE & MORE)라는 곡으로 컴백한다는 소식을 깜짝 공개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