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도심의 미술 축제...제주 아트페스티벌 개최
원도심의 미술 축제...제주 아트페스티벌 개최
  • 좌동철 기자
  • 승인 2020.05.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오는 11월 산지천 갤러리와 탐라문화광장 등 원도심에서 다양한 미술작품을 활용해 축제를 여는 ‘2020 제주 아트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문화예술축제는 ‘페스타(festa) 제주, 스토리 제주’를 부제로 제주에서 잘 알려지지 않은 이야기를 발굴해 작품으로 표현한다. 회화와 조각, 설치미술, 영상 미디어 등 도내·외 작가의 작품 120여 점이 선보인다.

미술에 대한 관심을 유도하기 위해 주부와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세미나와 누구나 자유로운 주제로 작품 활동하는 시민챌린지 프로젝트도 진행된다.

축제 총감독으로 김해곤씨가 위촉됐다. 김씨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한 전국 96개 마을 미술 프로젝트에서 총괄감독을 역임했다.

김신엽 제주시 문화예술과장은 “연말 문화도시 선정을 위해 아트페스티벌을 미술과 시민이 삶의 공간 속에서 소통하는 새로운 형태의 문화예술 축제로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제주 아트페스티벌은 2015년 이도1동 주관으로 지난 4년간 열렸던 ‘제주국제아트페어&페스티벌’을 확대해 올해부터는 제주시 주관으로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