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 민중항쟁 40주년 기념 특별전 제주서도 열려
5.18 민중항쟁 40주년 기념 특별전 제주서도 열려
  • 진유한 기자
  • 승인 2020.05.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19일 시청 어울림마당 앞서 ‘제주: 5.18을 보다’ 거리 전시

5.18민중항쟁기념제주행사위원회는 제주4.3기념사업위원회 등과 함께 15일부터 오는 19일까지 제주시청 어울림마당 앞에서 5.18 민중항쟁 40주년 기념 특별전 ‘제주: 5.18을 보다’ 거리 전시를 연다.

전시에서는 5.18 민중항쟁 현장의 생생한 기록이 담긴 사진 15점과 5.18의 역사적 사실을 예술적으로 시각화한 전경화(대형역사기록화) 7점이 소개된다.

특히 전경화 7점은 ▲폭풍전야 ▲횃불로 조국의 미래를 밝히다 ▲계엄령 ▲민주성회 ▲대동세상 ▲슬픈전쟁 ▲피로 물든 새벽은 밝아오고라는 제목으로 5.18의 발발과 전개 과정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도록 구성됐다.

이와 관련, 제주4.3기념사업위원회 관계자는 “이번 전시를 통해 제주4.3과 함께 우리나라의 아픈 역사를 되돌아보고, 민주주의와 평화를 기원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