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내 정서지원공간 마련 시동
학교 내 정서지원공간 마련 시동
  • 진주리 기자
  • 승인 2020.05.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교육청, 정서지원공간 시범운영 TF팀 발족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은 전국 최초로 학교 내 정서지원공간을 시범 운영할 계획이라고 17일 밝혔다.

정서지원공간은 정서행동 조절에 어려움을 겪는 정서위기학생들이 학교 안에서 스스로의 정서를 돌보며 학교·학급에 적응할 수 있도록 돕는 별도 공간을 말한다.

도교육청은 도내 초등학교 2곳과 중학교 2, 고등학교 1곳 등 모두 5개 학교에 정서지원공간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도교육청은 지난 15일 각 분야별 전문가들로 구성된 정서지원공간 시범운영 지원 TF(태스크포스)팀을 발족하고 앞으로 학교별 설계를 진행해 나가기로 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전국에서 처음 실시하는 사업인 만큼 TF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효과적으로 추진해 정서지원이 필요한 학생들에게 보다 더 세심한 지원을 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진주리 기자 bloom@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