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민속자연사박물관, 재개관 준비 박차
도민속자연사박물관, 재개관 준비 박차
  • 김문기 기자
  • 승인 2020.05.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민속자연사박물관(관장 노정래)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한 휴관 기간 다양한 볼거리를 마련해 재개관을 준비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도민속자연사박물관은 재개관을 앞두고 제주체험관 내 포토존을 교체하고, 올해 기증자료를 새롭게 단장했다.

상설전시실은 관람객 중심의 전시가 될 수 있도록 전시자료 및 설명문을 보강했다.

특히 제주체험관 내 포토존을 1970년대 제주시 칠성로 등 일대의 사진으로 새롭게 단장했다. 재개관 후 ‘제주 원도심 추억 사진 공모전’을 준비하기 위한 차원이다.

추억 사진 공모전은 1962년 고등학생 시절 친구들과 함께 관덕정, 삼성혈, 측후소(현 제주지방기상청)에서 찍은 사진 등이 전시된다.

노정래 민속자연사박물관장은 “관람객들이 만족할 수 있도록 시설을 보강하는 등 재개관 준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문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