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대통령 “등교 개학, 생활방역 성공 가늠하는 시금석”
文 대통령 “등교 개학, 생활방역 성공 가늠하는 시금석”
  • 김재범 기자
  • 승인 2020.05.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국무회의서 언급...재난지원금 소비 진작 효과 현실화 감사 표시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순차적인 개학과 관련 오랫동안 미루다가 시행되는 등교 개학이야말로 생활방역의 성공 여부를 가늠하는 시금석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이같이 말하고 학교에서 안전수칙을 철저히 지키는 것과 함께 학교 밖에서도 방역에 소홀함이 없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노래방, PC방 등 감염 사례가 많이 발생하고 있는 다중이용시설에 대해 정부와 지자체도 방역 조치에 최선을 다할 것이지만 학생들도 서로의 안전을 위해 감염 위험이 높은 다중이용시설 출입에 특별한 주의를 기울여달라고 당부했다.

학교에서 확진자나 의심증상자가 발생하는 경우 매뉴얼에 따라 비상대응 체계가 신속히 가동될 것이라며 미비한 점이 있다면 즉시즉시 개선해 나가겠다. 등교 수업과 원격 수업을 병행함에 따라 발생할 수 있는 돌봄 공백을 최소화하는 데에도 전력을 기울이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교사, 학부모, 학생은 물론 지역사회 모두가 방역의 주체라며 모두가 힘을 모아 아이들의 안전을 지켜낼 때 K-방역이 또 하나의 세계 표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피력했다.

문 대통령은 정부의 전 국민 긴급재난지원금 지원에 대해서는 국민께 큰 위로와 응원이 되고 있어 매우 기쁘다골목상권과 소상공인들에게도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특히 재난지원금의 목적 중 하나였던 소비 진작의 효과가 현실화되고 있는 셈이라며 국민께서 어려운 국민 경제에 보탬이 되기 위해 재난지원금을 적극적으로 소비해 주신 덕분이라고 고마움을 전했다.

아울러 기부에 참여하고 있는 국민께도 특별히 감사를 드린다기부금은 고용보험기금으로 환입되어 어려운 국민의 고용 안정과 실업급여 등 일자리가 절실한 분들을 위해 꼭 필요한 곳에 쓰일 것이라고 언급했다.

청와대=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