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의 소망과 무사안녕을 빌며
가족의 소망과 무사안녕을 빌며
  • 고봉수 기자
  • 승인 2020.05.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연기된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을 이틀 앞둔 28일 제주시 애월읍 극락사에 신도들이 사찰에 설치된 연등에 소원지를 달고 있다. 고봉수 기자 chkbs9898@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