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사각지대 학생들에게 도움의 손길 잇따라
복지 사각지대 학생들에게 도움의 손길 잇따라
  • 진주리 기자
  • 승인 2020.05.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비전 제주나눔센터, 긴급생계비 2500만원 전달
카카오, 저소득 학생에 블루투스 스피커 4510대 선물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학생들을 위한 지원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월드비전 제주나눔센터(센터장 강동균)28일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을 찾아 학교 추천을 받은 도내 초··고교 재학생 115명에게 긴급생계비 2500만원을 지급했다. 이번 생계비 전달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위기상황을 겪고 있는 저소득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한 것이다.

이와 함께 주식회사 카카오(공동대표 여민수, 조수용)도 도내 초등학교 저소득가정 학생 4510명에게 인공지능(AI) 블루투스 스피커 4510대를 전달했다.

이강식 도교육청 안전복지과장은 학생 맞춤형 교육복지 지원을 위해 관계 기관과 함께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진주리 기자 bloom@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