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세계유산축전 공모 사업 선정
제주도, 세계유산축전 공모 사업 선정
  • 김정은 기자
  • 승인 2020.05.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가 문화재청이 추진하는 세계유산축전공모 사업에 선정됐다.

유네스코 세계유산을 보유한 국내 10여개 지자체 가운데 제주도가 최종 선정된 것으로 제주도는 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을 주제로 특별한 테마길과 그동안 공개되지 않은 공간들을 탐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있다.

제주도는 세계유산축전 사무국을 두고, 총감독에 김태욱 감독을 임명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94일부터 20일까지 진행되는 세계유산축전에서는 거문오름용암동굴계의 전 구간을 상징화 시킨 특별한 테마길을 만나볼 수 있다. 테마길 마다 프로그램이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짜여져 있다.

성산일출봉과 바다 공간을 활용한 야간 실경공연이 펼쳐져 새로운 볼거리가 연출될 예정이다.

자연유산과 함께 살고 있는 마을의 이미지를 상징적으로 보여줄 수 있는 공간을 조성해 세계자연유산마을의 정체성을 확립하고, 지역 브랜드 형성에 밑거름이 될 전망이다.

김태욱 총감독은 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의 가치와 의미를 널리 알리고, 위대한 자연과 함께 살고 있는 인간을 고찰 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