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대체요법
신대체요법
  • 제주신보
  • 승인 2020.05.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나래, 한마음병원 신장내과 과장

신장(콩팥)은 사람이 살아가는 데 필수불가결한 기능을 담당하는 주요 장기 중 하나입니다. 고혈압, 당뇨, 자가면역질환, 신염 등의 다양한 원인으로 기능을 서서히 잃어버리는 만성콩팥병을 거치거나, 갑작스럽게 기능을 잃게 되는 급성신부전 상태로 인해 자기 기능을 잃어버리게 되는데 이 같은 상황에서 신장 기능을 대체해 생명을 연장시키는 방법을 ‘신대체요법’이라 합니다. 


만성콩팥병의 경우 신장 기능을 거의 상실한 말기에 이르게 되면 환자의 상황에 맞는 신대체요법을 선택해 시행하게 되는데, 신대체요법에는 신장이식, 혈액투석, 복막투석이 있습니다. 그중 투석요법 두 가지에 대해서 간략하게 말씀드리겠습니다. 


▲ 혈액투석
혈액투석이란 투석통로(혈관)를 통해 환자의 혈액을 몸 밖으로 빼내 투석기를 이용해 노폐물과 과잉수분을 제거해 주는 치료 방법으로 현재 국내에서 가장 많이 시행되는 신 대체요법입니다. 일반적으로 혈액 투석 치료는 일주일에 세 차례, 한 차례당 4시간씩 받게 되며, 환자의 상태에 따라 투석 시간과 횟수를 조정할 수 있습니다. 투석통로는 투석치료를 위해 혈액을 빼내고 되돌리는 통로를 말하는데 자신의 동맥과 정맥을 이어서 정맥을 성숙시켜서 사용하는 동정맥루와 인조혈관을 피내에 삽입해 자신의 혈관과 연결시켜 혈액을 흐르게 한 뒤 사용하는 인조혈관, 체내 깊은 곳에 위치한 큰 정맥에 투석도관을 삽입해 사용하는 투석도관이 있습니다. 동정맥루와 인조혈관삽입술 모두 수술 후 4~6주 가량의 성숙기간이 필요하며 성숙도 역시 환자마다 다르기 때문에 미리 수술을 해 놓아야 투석이 필요한 시기에 다른 불필요한 수술로 인한 위험 없이 투석을 시작할 수 있습니다. 또한 이 같은 투석통로는 반복되는 천자로 인해 좁아지거나 막히는 등의 여러 상황이 일어날 수 있어서 꾸준한 관리를 요합니다. 


▲ 복막투석
복막 투석은 사람의 복막(복강을 둘러싸고 있는 반투막)을 이용해 투석하는 방법으로 이 또한 환자의 복강으로 도관을 삽입하는 간단한 수술이 필요합니다. 일정한 양의 투석액을 도관을 통해 복강 안에 주입해 머무는 동안 복막을 통해 혈액 내 노폐물과 수분이 투석액으로 제거되는데 하루 24시간 계속해서 치료가 이뤄지며 일반적으로 매일 약 네 차례 배 안에 들어있는 투석액을 교환시켜 줘야 하지만, 환자의 생활패턴에 따라 조율이 가능합니다. 최근에는 활동 시간 동안에는 투석액 교환을 하지 않고 야간에 기계에 도관을 연결해 자동으로 교환이 이뤄지게 하는 복막투석도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