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년 만에 제주서 황사 없어…3~5월 0일 기록
11년 만에 제주서 황사 없어…3~5월 0일 기록
  • 김종광 기자
  • 승인 2020.06.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봄 제주지역에서 2009년 이후 11년 만에 황사가 관측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3일 제주지방기상청이 발표한 ‘2020년 제주도 봄철 기상특성’에 따르면 올해 3~5월 제주에서는 황사가 관측되지 않았다.

제주도 봄철의 평년 황사일수는 4.4일이다. 월별로는 3월 1.5일, 4월 2.2일, 5월 0.8일이다.

기상청은 올 봄 황사가 관측되지 않은 이유를 북서기류가 약화된 것으로 보고 있다.

올 봄 제주지역의 평균 기온은 평년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월별 제주도 평균기온을 보면 3월은 11.9도로 평년 10.0도보다 1.9도 높아 1961년 통계 이후 상위 2위를 기록했다.

4월 평균기온은 13.8도로 평년보다 낮았고 5월 평균기온은 18.8도로 소폭 상승했다. 4월의 경우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자주 유입되면서 쌀쌀했던 날이 많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