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0회 롯데 칸타타여자오픈골프대회 관중 없이 연다
제10회 롯데 칸타타여자오픈골프대회 관중 없이 연다
  • 진주리 기자
  • 승인 2020.06.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부터 7일까지 롯데스카이힐 제주서 펼쳐져

제주특별자치도는 4일부터 7일까지 롯데스카이힐 제주에서 개최되는 KLPGA ‘10회 롯데 칸타타여자오픈골프대회가 무관중으로 진행된다고 3일 밝혔다. 제주도는 대회 주최기관인 롯데칠성음료와 협의해 이 같이 결정했다.

제주도는 대회 기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참여 선수와 캐디, 관계자 등 출입 대상자별 이동 동선과 방역 세부지침을 마련했다.

대회에 참여하는 모든 출입자는 매일 대회장 도착 후 의무적으로 체온을 측정하고, 코로나19 문진표를 작성 후 제출해야 한다. 발열 검사 후 문제가 없을 시에는 검사 완료 스티커를 부착한 뒤, 클럽하우스 내 주출입구로 이동할 수 있다.

주출입구 내에서는 열화상 카메라가 운영되며 37.5도 이상 발열 이상자는 다시 체온을 측정하게 된다.

선수와 캐디는 라커룸을 포함해 필드와 연습장을 제외한 모든 구역에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또 맨손 하이파이브와 악수를 자제해야 하며 경기 중 흡연과 침 뱉는 행위도 금지된다.

 

 

진주리 기자 bloom@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