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해경, 발 헛딛어 해상 추락한 선원 구조
제주해경, 발 헛딛어 해상 추락한 선원 구조
  • 김종광 기자
  • 승인 2020.06.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해양경찰서는 제주 한림 이시돌 목장 앞 물량장에서 발을 헛딛어 바다에 빠진 선원을 구조했다고 28일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지난 27일 오전 11시5분께 제주 한림 이시돌 목장 앞 물량장에서 정박중인 성산선적 채낚기 어선(26t·승선원 5명) K호 선원 A씨가 어선에 물건을 실으러 오고가던 중 어선과 안벽사이가 벌어지면서 발을 헛딛어 바다에 빠졌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받은 해경은 해양경찰관 3명을 현장으로 급파해 이날 오전 11시6분께 구명환을 잡고 있던 선원 A씨를 구조했다.

구조된 A씨는 손가락 찰과상 이외에는 건강에 별다른 이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