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초 선박 구조한 영웅들…제주해경, 감사장 전달
좌초 선박 구조한 영웅들…제주해경, 감사장 전달
  • 진유한 기자
  • 승인 2020.07.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왼쪽부터 정재철, 김무홍씨, 고민관 서장, 강수진, 길영호씨.
사진 왼쪽부터 김길조씨, 정재철씨, 고민관 서장, 김무홍씨, 강수진씨.

위험을 무릅쓰고 좌초된 어선 선원들을 구한 영웅들에게 감사장이 전달됐다.

제주해양경찰서(서장 고민관)는 지난달 30일 제주파출소에서 좌초 선박 구조와 예인에 도움을 준 정재철(63), 김무홍(75), 강수진(61), 김길조(60)씨 등 선장 4명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

정씨와 김무홍씨, 강씨 등 3명은 지난달 4일 제주시 조천읍 해상에서 괭생이모자반을 피하려다 좌초된 어선을 발견하고, 어선이 조천포구까지 무사히 예인되도록 도왔다.

김길조씨는 지난 5월 20일 용담레포츠공원 앞 방파제 인근 해상에서 표류 중이던 레저기구를 뭍으로 안전하게 예인했다.

고민관 서장은 “조업을 포기하면서까지 해양경찰 업무에 많은 도움을 주어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