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순영·박성미 RCY 지도교사,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김순영·박성미 RCY 지도교사,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 진유한 기자
  • 승인 2020.07.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왼쪽부터 박성미 교사, 오홍식 회장, 김순영 교사.
사진 왼쪽부터 박성미 교사, 오홍식 회장, 김순영 교사.

대한적십자사 제주특별자치도지사(회장 오홍식)는 지난 12일 회장실에서 김순영 제주중앙고등학교 교사와 박성미 추자초등학교 교사에게 각각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전달했다.

이들은 지난 8일 세계 적십자의 날을 기념해 적십자 인도주의 정신 구현과 봉사 실천으로 청소년적십자(RCY) 발전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김순영 교사는 11년간 RCY 단원들을 지도하며 응급처치, 심폐소생술, 금연교육 보급과 헌혈 독려 등 생명 나눔에 앞장섰고, 다양한 봉사 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등 청소년 인성교육에도 힘썼다.

박성미 교사는 2011년 무릉초 RCY 창단을 시작으로, 단원들에게 사랑과 봉사의 인도주의 정신을 실천하도록 지도하고, 학교폭력 예방 및 안전지식 교육 보급을 통해 학생들의 안전한 학교생활에도 앞장섰다.

한편 제주적십자사는 청소년들이 사랑과 봉사의 나눔 정신을 가질 수 있도록 RCY 활성화에 힘쓰고 있다. 또 학생들의 바른 인성을 위해 헌신한 교사를 발굴·포상해 격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