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제2공항 부지 선정 놓고 또 대립
제주 제2공항 부지 선정 놓고 또 대립
  • 김승범 기자
  • 승인 2020.07.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제 쟁점 해소 제3차 공개 연속토론회 설문대센터서 열려
찬성측 “환경가치 고려해 선정”
반대측 “선정 과정서 오류 발생”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도의회 제2공항 갈등 해소를 위한 특별위원회가 주최하고 한국갈등학회가 주관한 제2공항 쟁점 해소 제3차 공개 연속 토론회가 16일 설문대여성문화센터에서 열리고 있다.

제주 제2공항 입지 선정을 놓고도 국토교통부와 제주제2공항강행저지비상도민회의 측의 입장이 팽팽히 맞섰다.

국토부는 일부 계산 오류 등은 있었지만 성산지역 입지가 공정하게 선정됐다는 입장이며, 비상도민회의는 최종 후보지가 변경될 정도의 치명적 오류가 발생했다고 주장했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도의회 제주 제2공항 갈등 해소를 위한 특별위원회(위원장 박원철, 이하 제2공항 특위)’가 주최하고, 한국갈등학회가 주관한 제2공항 쟁점 해소 제3차 공개연속토론회가 16일 설문대여성문화센터에서 개최됐다. 토론 주제는 입지 선정의 적절성(성산, 신도, 정석)’이었다.

이날 토론회는 국토부(찬성측)와 비상도민회의(반대측)에서 2명씩 패널로 참여했고, 사전 공모를 통해 선정된 도민패널 30여 명도 함께했다.

김태병 국토부 공항항행정책관은 2공항 입지는 국제민간항공기구(ICAO)의 매뉴얼에 따라 전문가들이 3단계에 걸쳐 공정하게 수행했고, 제주의 안전과 환경가치를 고려해 성산이 최적 입지로 선정됐다고 강조했다.

이어 사전타당성 용역에 대한 재조사 결과 입지 원점 재검토 필요성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다만 일부 계산 오류 등에 대해서는 아쉬운 점이나 중대한 오류는 아닌 것으로 판명됐다입지 후보지 중 신도2’ 활주로 최적화는 항공안전 확보를 위한 전문적 절차이고, ‘정석의 경우 공역과 기상, 환경 등 조건이 전반적으로 불리해 탈락했다고 설명했다.

박찬식 비상도민회의 공동상황실장은 성산이 아닌 다른 후보지를 선택했어야 한다거나 입지를 재선정하라는 것이 아니라고 전제한 뒤 입지 선정 과정에서 중대한 결함과 오류가 발생해 제2공항 계획은 전면 무효화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특히 신도 후보지 평가에서 신도2’ 후보지의 위치와 방향을 고의적으로 변경해 소음과 환경성 평가 점수가 크게 하락했다. 위치 이동이 없었다면 신도2’가 최종 후보지가 됐다아울러 성산 후보지 평가에서도 군작전공역 평가를 반영하지 않았고, 기상 평가에서 안개일수와 강우량 등 결항 요인이 높은 기상 여건이 제대로 반영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국토부는 제2공항은 안전과 환경을 최우선으로 해 주민상생의 공항으로 건설한다는 계획이며, 비상도민회의는 입지 선정이 조작 가능성이 높아 향후 국정감사 등 객관적인 조사로 의혹을 반드시 밝혀야 한다는 입장이다. 한편 제4차 토론회는 오는 24KBS제주에서 열리며, 마지막 종합 토론 순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주 도민 수준 2020-08-02 12:13:33
급할거없음 투기꾼쉐끼들이 급하지 질질1년끌어서 도지사 바꾸면 자동으로 나가리됨 어차피 제주시쪽 여론이 반대가 훨많으니 도지사 반대인물 뽑으면 됨 풉풉 아 빨리 투기꾼쉐이들 땅투자 실패해서 나락간모습보고싶네 ㅎㅎ
————
위의 공항 반대하는 사람의 글로 알수 있는 사실은 다음과 같다.

-환경 보호 따위는 전혀 관심이 없고 공항은 필요하지만, 제주 동부가 잘 되는 것이 배 아파서 동부 제2공항 반대한거다.
-제주 서부 도의원 박원철이가 제주도의회 갈등 해소 위원장이다. 처음 서부 신도 쪽에 공항 착공한다고, 서부 땅값 폭등할때는 왜 반대 안 했니?
-제주시 상인들은 동부에 공항 건설 되면, 현 제주시 상권 죽는다고 반대한다.
-제주 전체 인구 중에서 동부 인구는 10% 미만이다. 언제나 투표로 하면, 제주 동부는 밀리다보니, 이번에도 제주시와 서부 지역에서 투표로 동부 공항 무산시킬수 있다고 확신을 하고 있다.

이런 놈들때문에 제주도 젊은이들은 실업자로 살게 될거다

제주도 2020-07-22 10:25:58
이제는 제발 제2공항 밀어붙입시다.토론요?..그냥 시간끌고있는거아닌가요.
제2공항 제주도민이 필요로했던 숙원사업입다.이제와서 ..부지가 어떻고..철새가 어떻고..자연환경이 어떻고..지금 뭐하는건지 모르겠네요.제2공항 계획수립한지 4년이 지났습니다.지금 제주도 경제 엉망입니다.
진짜 이젠 좀 제2공항 세웁시다.더이상 늦추지맙시다.

박효정 2020-07-21 19:05:58
힘 ㅡ자주국방 ㅡ제2공항 소유 ㅡ제주인의 저력 ㅡ보여 줍시다

정신 2020-07-21 10:57:42
공항 위치를 주제로 한 3차 공개 토론회를 보면서 어의 없었던 건 박찬식, 문상빈이 패널로 나왔다는 것이다. 이 사람들은 환경 운동가들이고 제주도에 공항이 두개 있을 필요 없다고 주구장창 주장하는 사람들이다 이러한 생각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이 3차 토론회에 나와 위치 선정이 잘 못 되었다고 주장을 폈다. 과연 이들이 추구하는 목적과 사상에 부합되는 것인지 의도가 의심스럽다.

기득권 싸움 2020-07-21 08:53:49
민주당 국회 의원이 당선 된 것은 전라도 출신 사람들이 제주도에 많이 살기 때문이다. 민주당 국회 의원이 당선된 것과 공항 반대하는 것은 상관이 없다.

이번 선거에서 성산과 표선면과 종달리 등 제주 동부 지역 사람들은 대부분 공항 찬성 쪽에 투표했다.

처음 공항이 서부 대정 쪽에 건설된다는 소문으로 서부 땅값 폭등했다. 지금 동부 쪽에 공항이 건설 확정 되면, 서부 땅값 폭락한다는 소문이 돌고 있다. 또, 제주시 현재 상인들은 동부에 공항 건설 되면, 현 제주시 상권 죽는다고 걱정이 많다.

제주 전체 인구 중에서 동부 쪽에 거주하는 인구는 10% 미만이다. 언제나 투표로 밀리다보니, 동부는 병원 하나 없는 열악한 환경이다. 원희롱 도지사는 제주도 균형 발전을 위해서라도 이번에 꼭 동부에 제2 공항 추진하려고 하는거다.

이게 현실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