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감만족 제주야 놀자
오감만족 제주야 놀자
  • 고시연 기자
  • 승인 2020.07.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박물관, 장애 학생 대상 프로그램 운영

국립제주박물관(관장 김유식)은 도내 장애 학생을 대상으로 9월부터오감만족 제주야 놀자!’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오감만족 제주야 놀자!’는 장애 학생들이 오감을 자극하는 콘텐츠를 통해 쉽고 재밌게 전통문화를 이해할 수 있도록 기획된 프로그램이다. 제주의 가옥 구조, 제주 식문화, 돌 문화 등을 통해 옛 제주 사람들의 생활문화를 이해할 수 있도록 돕는 교육프로그램도 함께 마련된다. 운영 시기는 9월부터 10월까지로 특수학교 인솔교사의 사전 신청을 받아 진행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박물관은 현재 장애, 비장애 학생이 문화예술을 매개로 소통하고 서로를 이해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하기 위한 혼디모앙 놀자!’라는 교육프로그램도 기획중에 있다. 구체적인 세부사항 및 일정은 박물관 누리집을 통해 향후 상세하게 공개할 예정이다.

김유식 관장은 이번 문화예술 교육프로그램이 제주도내 문화 소외계층에게 제주 역사와 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문화 향유 기회를 향상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의 720-810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