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차 서포터즈, 충전소 이용환경 개선 역할 톡톡
전기차 서포터즈, 충전소 이용환경 개선 역할 톡톡
  • 김승범 기자
  • 승인 2020.08.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역 전기자동차 충전소 이용환경 개선에 전기차 서포터즈가 선도적 역할을 하고 있다.

12일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지난 2월 선발된 전기차 서포터즈 39명은 도내 주요 개방형 전기차 공공충전소 147개소를 대상으로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670건의 활동 실적을 올렸다.

서포터즈들은 개방형 충전기를 직접 이용해 작동 상황을 확인하고, 충전소 환경정화 및 충전 인프라에 대한 의견을 개진하고 있다.

제주도는 서포터즈의 의견 제시에 따라 충전구역 출입 장애 시설을 제거해 차량 진입이 수월하도록 개선했고, 충전기 이용 안내문에 금연구역 등을 추가로 명시했다.

아울러 하반기에 전기차 이용자가 충전 중 콜센터 문의가 필요한 경우 원활한 접수를 위해 안내 스티커도 부착할 방침이다.

서포터즈는 이 밖에 SNS를 통해 전기차 관련 소식과 충전소 이용 에티켓 등 전기차 문화 확산을 위한 홍보를 담당하고 있다.

제주도는 전기차 서포터즈의 모니터링 결과와 제안 사항을 검토해 충전기 관리와 전기차 정책에 반영할 계획이다.

노희섭 제주도 미래전략국장은 “올바른 충전문화 정착을 위해 전기차 이용자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있다”며 “전기차 서포터즈가 도정과 이용자 간 소통을 잇는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