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우 시장 "원도심 경쟁력 강화...도시재생 사업 성공 추진"
안동우 시장 "원도심 경쟁력 강화...도시재생 사업 성공 추진"
  • 좌동철 기자
  • 승인 2020.09.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재생지원센터 4곳 방문해 발전 방향 모색하는 대화의 시간 가져
안동우 제주시장이 22일 건입동 도시재생센터를 방문, 발전 방향을 논의했다.
안동우 제주시장이 22일 건입동 도시재생센터를 방문, 발전 방향을 논의했다.

제주시가 원도심에서 시행하고 있는 도시재생뉴딜 사업이 순항 중이다.

22일 제주시에 따르면 일도2동 신산머루마을은 83억원이 투입돼 우리동네살리기 유형으로 사업이 진행되고 있다. 일도초등학교 주변에 대한 자율 주택정비, 복합공공시설, 골목길 보행환경 개선, 안전 및 교육환경 개선이 진행 중이다.

삼도2동 남성마을에는 142억원이 투입돼 주거지 지원형 사업이 진행되고 있다.

건입동 도시재생 사업은 184억원을 들여 제주동초등학교 인근 지역을 대상으로 마을공동체 복합센터와 돌봄센터, 청년창업공간 등이 조성된다.

제주시는 올해 원도심으로 나날이 쇠퇴해 가는 용담1동을 도시재생 신규 사업으로 추진하기 위하여 활성화 계획을 수립 중이다. 사업 계획에는 서문시장 일대를 중심으로 아케이드 경관 특화사업, 문화마을 조성, 용담 중앙공원 조성 사업이 포함됐다.

안동우 제주시장은 이날 도시재생 사업현장 4곳을 방문해 “기존 상권을 살릴 수 있는 도시재생 사업을 통해 원도심에 활력을 불어넣고, 도시경쟁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인구 유출과 공동화(空洞化) 문제를 적극적으로 대처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