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제주 관광객 카드 소비 4조2000억원
지난해 제주 관광객 카드 소비 4조2000억원
  • 김문기 기자
  • 승인 2020.10.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제주를 방문한 관광객들이 카드로 소비한 금액은 4조2190원으로 추계되면서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

22일 제주관광공사가 발표한 ‘2012~2019년 제주방문 관광객 카드 소비 분석’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내국인 카드 소비 금액은 전년 대비 3.4% 증가한 2조9440억원, 외국인의 경우 37.4% 상승한 1조2750억원으로 집계됐다.

또 관광객의 이용 지역별 카드 소비 금액 결과 500억원 이상으로 나타난 지역은 2012년 기준 4개 동에서 2019년에는 13개 지역으로 늘었다.

내국인의 경우 전 지역, 전 업종에서 균등하게 성장하는 경향을 보이면서 동 지역보다 읍·면지역의 연평균 성장률이 지속해서 성장하는 추세를 보였다.

지난해 권역별 카드 소비를 보면 전년 대비 제주시 서부지역(20.2%)과 동부지역(19.9%), 서귀포시 서부지역(19.1%) 순으로 두드러진 성장세를 보였고, 제주시 동 지역과 서귀포시 동 지역은 각 9.2%, 10.2%에 그쳤다.

읍·면지역에서는 제주시 구좌읍(27.5%)과 애월읍(22.3%), 서귀포시 대정읍(21.1%) 순으로 급격히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업종별로는 렌터카, 여행사업, 이·미용업 등 기타서비스업(13.1%), 예술·스포츠·여가업(7.3%), 음식점업(7.5%) 등 전 업종에서 균형 있게 카드 소비가 늘었다.

<김문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