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에는 두 개의 공항이 꼭 필요하다
제주에는 두 개의 공항이 꼭 필요하다
  • 제주일보
  • 승인 2020.10.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현규, 성산리 전 개발위원장

제주도민에게 하늘 길은 대중교통이다. 제주공항은 세계에서 가장 혼잡하다. 터미널은 마치 콩나물시루처럼 비좁고 혼잡하다. 계류장 주기장도 모자라고 활주로는 용량초과로 불안하다.

신공항 건설은 도민의 오랜 숙원이다. 역대 제주도지사들은 제2공항을 선거공약으로 내걸었고 이를 정부에 요청했다. 제주도의회도 만장일치로 이를 정부에 요청했다. 정부는 수년간의 연구와 검토를 거쳐 제주 제2공항의 건설 계획을 발표한 것이다.

발표 후 도민들은 오랜 숙원이 이뤄진다고 당연하게 받아들였다.

그러나 환경 단체 등 외부세력이 개입하면서 제대로 된 주민 공청회, 설명회 등이 이뤄지지 않았고, 검토가 끝난 현 제주공항의 확장 가능성, 제2공항 입지 선정, 오름, 숨골, 동굴, 조류충돌 등을 끊임없이 거론하며 온갖 구실로 도민들을 선동하고 흔들어 댔다.

제주도의회는 허울뿐인 갈등해소특위를 만들었으나 이름값도 못하고 오히려 갈등만 조장했다.

공정해야 할 방송과 신문 등 대부분의 지역 언론이 제2공항에 대해서 편향적 자세를 견지하고 있다. 여론을 왜곡, 호도하는 행위는 도민의 눈과 귀를 막고 할 말을 막는 행위이다.

현 공항의 활주로를 연장하는 문제를 간단하다고 하는데, 해양환경과 생태계 파괴, 엄청난 건설 비용, 제주시의 도로, 교통, 쓰레기, 오·폐수 문제를 무시하는 억지논리다.

국가가 모든 검토를 거쳐서 결정하고 발표한 제2공항이다. 이제는 불필요한 논쟁을 끝내야 한다. 도민의 안전과 편의를 외면하지 말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답답혀 2020-10-28 08:56:09
이제 환경이란 이름아래 숨어서 지밥그릇 챙길려는자들 역겹다. 몇년째인가!
제주발전과 대한민국발전의 초석이될 제2공항 빨리 하잣!!

반대패거리들이 또신바람났네 2020-10-26 23:25:08
제2공항은 도민과 관광객 목숨을 지키는
사업이다

난개발 억제발표한점을 제주최고의 호재인
제2공항에 결부시켰서는 안된다

반대자 들은 지사님의발표에 또 국책사업을 지연시키고 방해를 하기 시작한다 .
난개발과 제2공항은 별개이다

반대패거리들아 지사님 말씀에 또 태클걸지 마라

도민투표 2020-10-26 20:25:04
자기 이익대로 헛소리 그만 하고 도민의 뜻으로 종결할 때입니다. 잡소리 그만하고 이제 곧 도민투표 합니다

솔찍히 2020-10-26 17:43:31
현 제주공항은 아예 없애 버리고 성산제2공항만 있으면 좋겠습니다...그래야 너무 편중된 도시화를 멈출수 있지 않을까요?! 앞으로 먼 미래를 보고 비행 항로가 세계로 뻗어 나갈수 있는 확장성이 있었으면 좋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