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돼지열병·코로나19로 올해 수렵장 운영 중단
아프리카돼지열병·코로나19로 올해 수렵장 운영 중단
  • 김정은 기자
  • 승인 2020.10.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매년 11월~다음해 2월까지 운영 수렵장 중단 결정

제주특별자치도는 올해 아프리카돼지열병(ASF)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등 감염병을 원천 차단하기 위해 매년 11월부터 다음해 2월까지 운영해오던 수렵장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고 28일 밝혔다.

수렵장 운영 중단에 따라 농작물 피해 최소화를 위해 유해야생동물 구제반을 확대·구성해 개체수를 조절할 계획이다.

조류로 인한 상습 월동작물 피해지역(한경, 애월 등)은 인근에 거주하는 수렵인을 유해야생동물 구제반에 포함,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이다.

아프리카돼지열병 감염 매개체인 야생 멧돼지 감소를 위해 상시적으로 포획기동단을 운영하고, 멧돼지 모니터링 검사와 폐사체 감시체계를 강화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