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삼다수, 국내 생수 업계 첫 공간안전인증 취득
제주삼다수, 국내 생수 업계 첫 공간안전인증 취득
  • 강재병 기자
  • 승인 2020.10.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개발공사 제주삼다수가 국내 생수 업계에서는 처음으로 공간안전인증을 취득했다.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사장 김정학)는 먹는샘물 제조공장 시설인 제주삼다수 공장(제주시 조천읍 교래리)의 안전수준을 인증하는 ‘공간안전인증(Safety Zone Certification)’을 획득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공간안전인증 취득은 국내 생수 업계에서는 최초 사례다.


‘공간안전인증’이란 바람직한 안전관리를 위한 경영자의 안전마인드를 고양하고 안전시설의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관리와 방향을 제시하기 위해 사업장의 설계, 시공, 관리상태 등을 종합평가해 안전수준을 인증하는 기업 자율안전평가제도로, 소방청이 감독하고 (사)한국안전인증원이 주관한다.


공간안전인증을 취득하게 되면 소방특별조사 2년 제외, 종합정밀점검(자체점검) 2년간 면제, 대한민국안전대상 가산점 부여, 소방청과 한국안전인증원 공동명의의 인증서와 인증현판이 수여된다.


이에 앞서 제주개발공사는 최근 각종 사고나 재난이 발생했을 경우를 대비해 최단기간 내 업무를 정상화할 수 있는 비즈니스연속성경영시스템 국제 표준인 ISO 22301도 취득했다.


김정학 제주개발공사 사장은 “공사 임직원들이 안전문화 정착에 최우선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며 “국민생수로서의 자부심이 안전에서도 묻어날 수 있도록 항상 경각심을 갖고 더욱 혁신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