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대 FTA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 타결
세계 최대 FTA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 타결
  • 김재범 기자
  • 승인 2020.11.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 대통령 등 15개국 정상, 15일 RCEP 협정문 서명

15일 세계 최대 규모의 자유무역협정(FTA)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이 최종 타결됐다.

문재인 대통령과 아세안 10개국, 중국, 일본, 뉴질랜드, 호주 등 15개 협정 참가국 정상들은 이날 화상으로 개최된 제4RCEP 정상회의와 협정문 서명식에 참석했다.

RCEP 참가국의 무역 규모, 인구, 총생산(명목 GDP)이 전 세계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약 30%이다.

이날 회원국들은 공동성명을 통해 유례없는 코로나 위기 상황에도 RCEP 협정 서명을 하게 된 것을 환영했다.

그러면서 역내 일자리 창출, 공급망 제고 등 코로나 위기 극복뿐만 아니라 개방적이고, 포괄적이며, 규범에 입각한 무역·투자 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큰 의의가 있음을 확인했다.

아울러 상품·서비스·투자 등에서의 추가적인 시장 개방과 함께 지식재산권, 전자상거래, 중소기업 등 전반적인 규범 수준을 제고해 참여국들에게 새로운 기회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감을 표시했다.

문 대통령은 정상회의 발언에서 코로나로 인한 세계적인 위기 상황에도 불구, 거대 경제공동체를 출범시켜 보호무역주의에 대한 경종을 울리고 자유무역의 중요성을 전 세계에 알리는 큰 의미가 있다고 전했다.

청와대=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