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청 조성재,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서 한국 신기록
제주시청 조성재,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서 한국 신기록
  • 진주리 기자
  • 승인 2020.11.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청 수영 선수단이 국가대표 선발대회에서 메달 4(1)를 따내며 두각을 나타냈다.

조성재(제주시청)는 지난 17~20일 경북 김천실내수영장에서 열린 ‘2020년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첫날 남자 일반부 평영 200m 결승전에서 20859의 기록으로 한국 신기록을 수립하며 정상에 섰다.

조성재는 지난달 제10회 김천전국수영대회에서 자신이 수립한 한국기록(2930)을 한 달만에 0.71초나 단축했다.

조성재는 진천선수촌에 입촌해 도쿄올림픽에서 꼭 금메달을 따겠다며 소감을 전했다. 박재우 제주시청 감독은 꾸준히 훈련을 한다면 충분히 도쿄올림픽 메달 획득 가능성이 있다고 덧붙였다.

조성재는 둘째 날 열린 남자 일반부 평영 100m 경기에서도 10040의 기록으로 금메달을 획득했다.

또 같은 날 여자 일반부 개인 혼영 400m에 출전한 이희은은 45201의 기록으로 은메달을 추가했다.

이희은은 대회 마지막날인 20일 여자 일반부 개인 혼영 200m에서 21555를 기록, 동메달을 추가로 목에 걸었다.

 

진주리기자 bloom@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