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한라산서 안전사고 1370건 발생…겨울철 안전산행 당부
올해 한라산서 안전사고 1370건 발생…겨울철 안전산행 당부
  • 김종광 기자
  • 승인 2020.11.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한라산 산악사고가 끊이지 않으면서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가 안전 산행을 당부했다.

26일 제주도 세계유산본부에 따르면 올해 10월말까지 한라산에서 발생한 산악사고는 1370건으로, 사망 3건, 골절 14건, 탈진 84건, 조난 8건, 기타(단순수송) 1261건이다.

최근 한라산을 찾는 탐방객이 늘고 있고, 등반 중 무리한 산행으로 인한 산악안전사고 발생 위험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따라 한라산국립공원관리소는 산악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진달래밭대피소 등 고지대 3개소 및 각 탐방로 입구에 안전구조요원 8명을 배치해 간이진료소를 운영하고 있다.

또 한라산 등반로 주요 지점 26개소에 자동심장제세동기(AED)와 약품함 16개를 설치했다.

한정우 한라산국립공원관리소장은 “산행 전 한라산의 기상상황을 미리 파악하고, 한라산 홈페이지에서 탐방가능 여부를 확인해야 한다”며 “아이젠, 스틱 등 겨울철 필수 등산장비와 함께 체온유지를 위한 여벌옷, 따뜻한 음식 등 개인준비물을 철저히 준비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