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청비 설화, 무대에 오르다
자청비 설화, 무대에 오르다
  • 고시연 기자
  • 승인 2020.11.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극단 세이레 27일부터 29일까지
연극 ‘세상을 가슴에 품은 자청비’ 공연
연극 공연 모습.
연극 공연 모습.

제주 설화 자청비를 소재로 한 연극이 무대에 오른다.

극단 세이레는 27일부터 29일까지 오후 730분 소극장 세이레아트센터에서 연극 세상을 가슴에 품은 자청비를 공연한다. 작품은 농사의 여신 자청비 설화를 연극인 정민자가 각색한 작품으로 옛 설화를 누구나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풀어냈다. 배우들은 진취적이고 강인한 여성인 자청비 이야기를 흥미진진하게 풀어놓으며, 제주의 설화를 주제로 한 극인 만큼 제주어로 공연된다.

세이레는 이 작품으로 지난달 2회 말모이 연극제에 참여해 전국 연극팬에게 제주어 연극의 색다른 매력을 선사하기도 했다.

이번 작품에는 배우 설승혜, 오현수, 양순덕, 김이영, 정민자씨 등이 출연한다.

관람료는 성인 15000, 청소년 8000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