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케어타운 중심 서귀포 바이오 헬스 메카 육성 본격
헬스케어타운 중심 서귀포 바이오 헬스 메카 육성 본격
  • 김승범 기자
  • 승인 2021.01.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DC·위성곤 의원·제주대 이달 28일 업무협약 예정
제주헬스케어타운 전경.
제주헬스케어타운 전경.

제주헬스케어타운을 중심으로 서귀포시를 바이오 헬스 메카로 육성하기 위한 발걸음이 빨라지고 있다.

17일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에 따르면 오는 28일 JDC와 위성곤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서귀포시), 제주대학교가 ‘서귀포를 바이오 헬스 중심지로 육성하기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이 개최될 예정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JDC는 제주대 약학대학이 활용할 수 있도록 헬스케어타운 내에 강의실과 실험실 등을 제공하고, 아울러 바이오 헬스 관련 기업들을 위한 공간 마련과 기업 유치를 위한 인센티브 제공에 나설 방침이다.

이와 함께 위성곤 의원은 교육원과 교육기관을 비롯해 바이오 기업들이 헬스케어타운 내 입주 및 운영이 가능하도록 제도개선을 지원하고, 헬스케어타운 입주를 원하는 바이오 기업들을 JDC에 연결되도록 지원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아울러 제주대는 헬스케어타운 내 약학 관련 기반시설을 활용해 약학대학 관련 수업과 실습이 이뤄지도록 하고, 약학대학 관련 학술대회와 세미나, 심포지엄 등을 헬스케어타운에서 개최하도록 노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녹지국제병원의 설립 무산으로 부진한 헬스케어타운을 활성화하고 제주대 약학대학 및 바이오 기업 등의 서귀포 유치 기반을 마련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JDC 관계자는 “헬스케어타운 내 제주대 약학대학 관련 기반시설 제공과 활용을 통해 단지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고, 바이오·헬스 관련 기업 입주와 운영에 대한 제도개선 지원으로 서귀포를 바이오·헬스 중심지로 육성하기 위해 업무협약을 추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위성곤 의원은 지난 총선에서 제주대 약대를 서귀포로 이전하고 기존의 유관기관들과 연계해 서귀포를 바이오·생약산업의 메카로 키워나가겠다고 공약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