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외교장관에 정의용 내정...美 바이든 정부 출범 맞아 역할 기대
문 대통령, 외교장관에 정의용 내정...美 바이든 정부 출범 맞아 역할 기대
  • 김재범 기자
  • 승인 2021.01.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에 황희·중소벤처기업부 장관에 권칠승 발탁

문재인 대통령은 20일 외교부 장관 후보자에 정의용 대통령 외교안보특별보좌관을 내정했다.

또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에는 황희 국회의원,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에는 권칠승 국회의원을 각각 발탁했다.

정만호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춘추관에서 이같이 전하고 국회 인사청문회를 거쳐 임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 수석은 정의용 장관 후보자에 대해 문재인 정부 국가안보실장으로 3년간 재임하면서 한미 간 모든 현안을 협의·조율하고,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실행을 위한 북미협상, 한반도 비핵화 등 주요 정책에도 가장 깊숙이 관여했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외교 전문성 및 식견, 정책에 대한 이해와 통찰을 바탕으로, 미국 바이든 행정부 출범을 맞아 한미동맹을 강화하고 중국·일본·러시아·EU(유럽연합) 등 주요국과의 관계도 원만히 해결해 나갈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시했다.

황희 장관 후보자에 대해서는 다양한 정책 분야에서 활동하면서 뛰어난 기획력과 이해관계 소통 역량을 발휘해 왔다코로나19로 인한 문화예술·체육·관광산업의 위기를 극복하고, 스포츠 인권 보호 및 체육계 혁신, 대국민 소통 강화 등

당면 핵심과제를 성공적으로 완수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권칠승 장관 후보자에 대해서는 정부, 지방의회, 국회 등에서 쌓아온 식견과 정무적 역량 및 업무 추진력을 바탕으로 코로나19로 경영 위기에 처한 중소기업 등을 속도감 있게 지원할 것이라며 중소·벤처기업의 수출·판로 지원 및 일자리 창출 등에서 가시적인 성과를 만들어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국민권익위원회 부위원장에 이정희 전 한국전력공사 상임감사위원, 국가안보실 제2차장에 김형진 서울특별시 국제관계대사, 대통령 외교안보특별보좌관에 김현종 국가안보실 제2차장을 내정했다.

대통령비서실 제도개혁비서관에는 이신남 정무비서관실 선임행정관, 중소벤처비서관에는 이병헌 중소기업연구원장, 농해수비서관에는 정기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정책보좌관이 발탁됐다.

청와대=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