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사천~제주’ 여객선 운항 7년 만에 재개
‘경남 사천~제주’ 여객선 운항 7년 만에 재개
  • 진유한 기자
  • 승인 2021.02.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션비스타 제주호
오션비스타 제주호

경남 사천시와 제주를 잇는 여객선 운항이 7년 만에 재개된다.

24일 해운업계에 따르면 ‘오션비스타 제주호’ 운항선사인 현성엠씨티가 다음 달 20일 사천~제주 간 카페리 운항을 개시할 예정이다.

실제 취항일은 3월 16일 예정된 운항 심사 일정에 따라 결정된다.

오션비스타 제주호는 일주일에 4번 운항한다. 화·목·토·일요일 오후 11시 삼천포신항 여객부두에서 출항해 다음 날 오전 6시 제주항에 입항한다.

제주항에서는 월·수·금·일요일 낮 12시 출항하고, 오후 7시 삼천포항에 도착한다.

오션비스타 제주호는 2만500t급(길이 160m, 너비 24.8m)으로 평균 항속은 18노트다. 4.5t 화물트럭 150대를 싣고, 891명의 승객이 탑승할 수 있다.

사천~제주 간 뱃길은 2012년 두우해운이 제주월드호를 운항하면서 열렸지만, 2014년 세월호 참사 이후 폐쇄돼 끊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