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영향평가 비리 동굴 전문가 구속
환경영향평가 비리 동굴 전문가 구속
  • 김대영 기자
  • 승인 2008.10.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영향평가 비리 의혹과 관련 동굴분야 전문가인 손 모씨(61)가 구속됐다.

제주지방법원은 10일 검찰이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수수와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한 손씨에 대한 영장실질심사를 벌여 “범죄에 대한 소명이 있고 증거 인멸 및 도주 우려가 있다”며 영장을 발부했다.

검찰조사결과 손씨는 지난 2006년 3월부터 지난해까지 골프장과 승마장 승인과 관련 업체로부터 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1억 7000만원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손씨는 또 골프장 사업승인 과정에서 동굴에 관한 허위 조사보고서를 작성한 혐의도 받고 있다.

한편 검찰은 손씨에게 금품을 건넨 개발업자 등에 대해서도 사법처리할 방침이다.

<김대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