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시험일 `포근'..제주 아침 11도 예상
수능시험일 `포근'..제주 아침 11도 예상
  • 제주신보
  • 승인 2008.11.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밤부터 비 가능성..시험에 지장 없어

대학수학능력시험 당일인 13일은 전국 대부분 지방의 아침 최저기온이 6~8도, 낮 최고기온은 14~18도로 포근한 기온분포를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9일 기상청에 따르면 13일 전국적으로 구름만 많은 가운데 낮 최고기온은 서울 14, 춘천 14, 강릉 17, 대전 16, 청주 17, 광주 19, 전주 18, 부산 19, 대구 19, 제주 18도 등으로 늦가을 날씨로는 비교적 높은 기온분포를 나타낼 것으로 예상된다.

아침 최저기온도 서울 6, 춘천 2, 강릉 7, 대전 5, 청주 6, 광주 8, 전주 7, 부산 12, 대구 8, 제주 11도 등으로 평년 기온보다 높거나 비슷한 수준을 나타낼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 관계자는 "11월 평년 기온에 비해 크게 높다고 말하기는 어렵지만 지난 수년간 수능시험일에 `입시한파'가 닥치지 않고 포근한 기온이 이어지는 것 같다"고 말했다.

또 "수능시험 당일 밤늦게 서울지역 등에 비가 올 가능성이 있지만 시험에는 별 지장을 주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기상청은 수능시험 당일 뿐 아니라 이번 주 내내 전국적으로 비교적 포근한 날씨가 계속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특히 북동기류의 영향으로 전국에 대체로 구름이 많이 끼고 곳에 따라 비가 오는 곳도 있을 것으로 기상청은 전망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