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 일부학과들 지침 무시
제주대 일부학과들 지침 무시
  • 김문기 기자
  • 승인 2009.01.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轉科 신청자 장학 선발 대상 제외

“전과(轉科) 신청했다고 장학금 수혜 자격에서 제외되는 일은 없어요.”

학과를 옮긴다는 이유 하나만으로 제주대 일부 학과들이 성적이 우수한 학생들을 장학생 선발 대상에서 제외해 온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대 장학담당부서는 최근 학내에서 공공연히 지침에 위반되는 장학업무가 이뤄지는 사실을 파악, 각 학과에 전과 지원자인 경우 장학생 선발대상에 포함시키도록 통보했다.

이 대학 장학담당 관계자는 28일 “전과를 신청해 합격한 경우 원래 소속 학과 장학생 명단에서 제외되는 것은 당연하지만, 전과를 신청했다는 이유로 장학생 선발 대상에서 제외되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장학 지침을 숙지하지 못한 일부 학과 조교들이 그동안 실수한 것 같다”며 “최근 각 학과를 대상으로 전과 신청자와 합격자를 구분해 장학업무를 하도록 주지시켰다”고 밝혔다.

한편 제주대 일부 학과들이 이처럼 지침을 무시한 장학업무를 해 온 사실은 최근 ‘전과를 지원했다는 사실만으로 합격 여부에 상관없이 현 소속 학과의 다음학기 성적장학금 명단에서 제외되고 있다’는 민원이 이 대학 홈페이지 게시판에 제기되면서 공개됐다.
<김문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