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주 생산 구상단계서 종결
맥주 생산 구상단계서 종결
  • 홍성배
  • 승인 2002.08.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가 맥주보리 판로 확대와 새로운 대체작목으로의 확대 가능성을 파악하기 위해 제주맥주 생산 가능성을 검토한 결과 그다지 결과가 신통치 않아 구상단계에서 종결.
제주도는 최근 외국의 지역 맥주가 관광상품은 물론 주민 소득에도 큰 도움을 주고 있다는 점에 착안, 제주맥주 생산 가능성 파악 차원에서 외국의 소규모 호텔 생산.공급사례 및 제도.규정 등에 대한 조사를 벌였으나 외부 판매가 불가능한 데다 시장 규모 등을 고려할 때 적절치 않은 것으로 결론.
이와 관련, 도 관계자는 “관광객 및 도민을 대상으로 제주시내에서 1~2개 대형 판매점을 운영할 경우 수익성이 있는 것으로 분석됐으나 행정에서 추진하기에는 부적절한 사업으로 평가됐다”며 아쉬움을 피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