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 사범대학 전국 평가서 B등급 차지
제주대 사범대학 전국 평가서 B등급 차지
  • 조정현 기자
  • 승인 2010.08.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과부, 교원양성기관 평가 결과 발표...일반대학 교직과정.교육대학원 B등급
제주대학교 사범대학이 전국 사범대학 평가에서 B등급을 받았다.

교육과학기술부는 27일 한국교육개발원에 의뢰해 전국 45개 사범대학과 49개 일반대학 교직과정, 40개 교육대학원을 대상으로 전임교원 확보율, 교원 임용률, 연구실적 등을 평가 분석한 2010 교원양성기관 평가 결과를 발표했다.

평가 결과를 보면 사범대학 학부과정인 경우 고려대, 공주대, 대구대, 동국대, 성신여대, 이화여대, 중앙대, 충남대 등 8개 대학이 A등급을 받았다.

이들 대학에는 학과 간 입학정원 조정 자율권이 부여되고 교사양성 특별과정, 교장 양성과정 등을 설치할 수 있는 기회도 주어진다.

제주대가 속해 있는 B등급에는 건국대와 경남대, 경상대, 단국대, 부산대, 서울대, 인하대, 전남대, 전북대, 충북대 등 26개 대학이 이름을 올렸으며, 이들 대학에는 현행유지 조치가 취해졌다.

C등급 학교는 강남대, 강원대, 관동대, 목포대, 서원대, 성결대, 성균관대, 안동대, 원광대, 전주대, 청주대 등 11곳으로, 이들 대학은 1년 이내 받아야 하는 재평가에서 B등급으로 올라가지 못할 경우 사범계 전체 입학정원의 20%를 감축해야 한다.

이와 함께 일반대학 교직과정과 교육대학원 평가에서 제주대는 모두 D등급을 받아 하위권에 머물렀다.

일반대학 교직과정인 경우 A와 B등급은 아예 없었고, 교육대학인 경우 A등급 이화여대, B등급은 부산대 각각 1곳뿐이었다.

한국교육개발원은 “교육대학원이 전반적으로 낮은 수준을 보인 주된 원인은 ‘전임교원확보율’이 저조하기 때문”이라고 분석한 뒤 “평가 결과에 대해 1주일간 학교 측의 이의 제기를 받아 별도 검토가 필요한 사안은 평가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칠 방침”이라고 말했다. <조정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