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4강... 가자, 우승
한국 4강... 가자, 우승
  • 연합뉴스
  • 승인 2002.09.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이 제10회 아시아청소년(17세 이하)축구선수권대회에서 4강이 겨루는 준결승에 올랐다.

한국은 17일(이하 한국시각) 아랍에미리트연합(UAE) 아부다비에서 열린 대회 8강전에서 최우석(울산 현대)이 2골을 뽑고 신영철(풍생고)이 1골을 보태 인도를 3대1로 제치고 4강에 진출했다고 선수단이 알려왔다.

한국이 준결승에 오른 것은 1986년(우승)과 1998년(4위)에 이어 통산 3번째다.

한국은 후반 4분 신영철의 골로 기선을 잡은 뒤 후반 16분과 22분 최우석이 잇따라 골을 작렬시켜 승부를 갈랐으며 인도는 후반 36분 1골을 만회하는 데 그쳤다.

이번 대회 3위까지 내년 세계청소년대회 출전 티켓이 주어지는 가운데 한국은 우즈베키스탄-UAE전 승자와 결승 진출을 다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