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미초 이지원, 전국 초등학교 양궁대회 3관왕 달성
위미초 이지원, 전국 초등학교 양궁대회 3관왕 달성
  • 김문기 기자
  • 승인 2012.09.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양궁의 유망주 이지원(위미초 6)이 전국대회에서 3관왕을 달성했다.

 

이지원은 지난 14일부터 16일까지 경북 예천진호국제양궁장에서 열린 ‘제5회 스포츠토토와 함께하는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배 전국 남녀초등학교 양국대회’에서 발군의 실력을 자랑하며 금메달 3개를 목에 걸었다.

이지원은 이 대회 35m에서 338점으로 금메달을 따낸데 이어 20m에서도 356점으로 금메달을 추가했고, 개인종합에서도 1377점으로 1위를 기록하며 3관왕에 올랐다.

 


이와 관련, 제주특별자치도체육회(회장 우근민 도지사) 관계자는 “제주를 연고지로 둔 현대백화점여자양궁팀 조은선 감독이 대회 직후 도체육회에 이지원의 3관왕을 축하한다는 말과 함께 이지원을 주목하고 있다는 말을 전해왔다”고 밝혔다. 문의 제주도체육회 753-5522.
<김문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