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성 후보 “통합시장 러닝메이트제는 잘못”
김호성 후보 “통합시장 러닝메이트제는 잘못”
  • 현봉철 기자
  • 승인 2006.05.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호성 민주당 도지사 후보는 12일 논평을 통해 “통합시장 러닝메이트제도는 제주도의 미래를 위해 바람직한 제도가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김 후보는 “시·군 자치단체 폐지에 대해 헌법소원을 제기했던 사람들이 철학과 소신, 신의도 없이 소속정당과 도민의 기대를 버리고 권력에 줄을 서는 한편 공무원 출신들이 선거판에 몰리고 있다”며 “권력에 줄서는 사람들에게 도민을 위한 진정한 봉사를 기대할 수 없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