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제역 신형백신 국가검정기준 통과 못해
구제역 신형백신 국가검정기준 통과 못해
  • 강영진 기자
  • 승인 2015.04.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우남 국회 농해수위위원장, 14일 밝혀

김우남 위원장,“신형 구제역 백신, 국가검정기준에도 미달“ - 구제역 백신 효능검증 위한 정부 중간 실험결과, 신형백신도 국가검정 기준 미달 신규로 도입된 신형 3가 구제역 백신에 대해 중간 실험 결과 효능을 나타내는 주요 지표인 중화항체가가 국가 검정 기준에도 못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김우남 농해수위 위원장(새정치민주연합. 제주시을)은 14일 농림축산식품부가 제출한 '구제역 백신 효능평가를 위한 방어능 실험 중간 결과 및 향후 계획'을 토대로 이 같이 밝혔다.

 

정부는 지난 3월부터 기존 백신(O1 Manisa, A Malaysia97, Asia1 Shamir)에 O 3039 백신주가 추가된 신형 3가 백신이 현재 국내에서 발생하고 있는 구제역 바이러스를 얼마만큼 방어할 수 있는 지를 평가하기 위한 실험을 진행하고 있다.

 

이러한 실험의 첫 단계로 중화항체 실험이 이뤄졌는데, 중화항체는 구제역 백신을 접종하면돼지나 소에 생기는100여개가 넘는 항체 중 구제역 바이러스를 방어하는 유일한 항체로서 그 역가는 백신의 효능을 나타내는 핵심지표이다.

 

이와 관련해 정부는 백신접종 이력이 없는 무균돼지 5두에 신형백신을 1회 접종하고 21일이 지난 후에 백신주 중 하나인 O1 Manisa와 국내 발생 야외 바이러스인진천주에 대한 중화항체가를 측정했다.

 

그 결과 신형백신 접종에 따른 O1 Manisa 백신주와 야외주인 진천주에 대한 중화항체가의 평균은 각각 1.21~1.41, 1.11~1.32로 '구제역 백신국가출하승인 검정기준(이하 국가검정기준)' 1.42(기하평균, VNT log10)이상이어야 하는데 이에 미치지 못한 것이다. 

 

  결국 국가검정기준에도 미달되는 구제역 백신이 보급되고 있음이 정부의 실험결과에 의해 드러난 것으로 신형 3가 백신을 접종한 26개 농장에서 구제역이 발생했다는 사실과 맞물려 큰 파장이 예상된다.

 

김우남 위원장은 "백신제조사의 자가시험성적서에 따르면 O1 Manisa에 대한 중화항체가는 1.97"이라며 "정부의 이 번 실험 결과로 백신 제조사의 자가 시험에 의존하던 엉터리 국가 검정의 문제가 다시 한 번 수면 위로 올라왔다"고 비판했다.

 

이와 관련해 농림축산식품부는 "(2마리의 대조군을 사용하는 국가 검정기준과 달리)대조군 없이 중화항체가를 구하였으므로 검정기준 시험과 맞지 않고 이 결과를 검정기준목적으로 사용하는 것은 부적절하며 실험계획에 따라 일자별 채혈 혈청들에 대한 중화항체를 시험할 계획"이라고 해명했다.

 

<국회=강영진 기자>yjkang@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