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교육감 "업무 공백 없도록 신경 써 달라"
이 교육감 "업무 공백 없도록 신경 써 달라"
  • 김현종 기자
  • 승인 2015.10.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석문 제주특별자치도교육감은 26일 열린 기획조정회의에서 최근 홍민식 제주도부교육감이 교육부로 인사 발령 난 것과 관련해 업무 공백이 없도록 각별히 신경 쓸 것을 주문.

 

이 교육감은 “행정사무감사와 예산 편성·심의 등 중요 일정이 이어지는 과정에서 부교육감이 부재한 상황”며 “실국장을 중심으로 업무·행정 공백이 없도록 신경 써 달라”고 당부.

 

이 교육감은 “가을철 현장 체험학습과 축제가 많이 열리고 있고 곧 고입과 수능이 끝나면 학생들의 긴장감이 느슨해질 것”이라며 “학생 안전 구현에도 최선을 다해 달라”고 첨언.

 

김현종 기자 tazan@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