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관위, 선거운동복 입고 사전 투표 오영훈에 '경고'
선관위, 선거운동복 입고 사전 투표 오영훈에 '경고'
  • 김재범 기자
  • 승인 2016.04.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선거관리위원회는 4·13총선 당시 선거운동복을 입고 사전투표한 오영훈 당선인(제주시 을)에게 ‘경고’ 처분을 내렸다고 19일 밝혔다.

 

오 당선인은 사전투표 첫날인 지난 8일 정당과 기호, 이름이 적힌 점퍼를 입고 투표했는데 당시 새누리당으로부터 공직선거법 위반 문제가 제기됐다.

 

선관위는 과거 법원 판례, 전국적으로 비슷한 사안이 있었던 점 등을 고려해 경고 수준의 조치를 내렸다.

 

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