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 제주도당 사드 보복 대책 마련 촉구
국민의당 제주도당 사드 보복 대책 마련 촉구
  • 강재병 기자
  • 승인 2017.03.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당 제주도당은 23일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고고도비사일방어체계(THAAD·사드) 배치에 따른 중국의 보복 조치에 대한 특단의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국민의당 제주도당은 “사드 배치 찬반 입장을 떠나 중국의 경제보복은 그 선을 넘고 있다”며 “사드 보복 조치는 어떠한 이유로도 정당화 될 수 없고, 중국의 경제보복 때문에 자주적으로 결정해야 할 안보정책이 흔들이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밝혔다.


국민의당 제주도당은 사드 극복을 위한 단기대책으로 과감한 전세기 인센티브 지원 긴급 시행을 제시했다. 또한 중장기대책으로 경영권을 실질적으로 행사할 수 있는 항공사와 크루즈선사를 설립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국민의당 제주도당은 “중국인 관광객이 급증함에도 불구하고 지역주민에게는 관광산업의 이익이 골고루 가지 않는다는 비판을 심각하게 받아들여 한다”며 “지역주민 소득에 기여하는 외국인 관광객 유치 정책이 필요하다”고 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