렛츠런파크 제주, 상반기 랭킹포인트 순위 발표
렛츠런파크 제주, 상반기 랭킹포인트 순위 발표
  • 홍의석 기자
  • 승인 2017.07.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득수 기수가 올해 상반기 렛츠런파크 제주 기수 중 가장 많은 랭킹포인트를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제주(본부장 정형석)는 ‘2017년 상반기 랭킹포인트’ 순위를 23일 발표했다.

 

랭킹포인트는 시행된 경주별로 도착순위와 상금, 일반·특별·대상 등 경주격에 따라 차등부여됐다. 순위는 산정기간 내 포인트 총합으로 매겨졌으며, 산정대상은 조교사와 기수, 제주마 및 한라마 등이다.

 

결산 결과 조교사 분야에서는 김영래 조교사가 795.1점을 획득, 기수 분야에서는 안득수 기수가 735.8점을 획득하며 정상을 차지했다. 제주마 분야에서는 으뜸 공신이 208.2점을 획득, 한라마 분야에서는 두루가 112.3점을 획득하며 각각 분야에서 1위에 올랐다.

 

각 분야 2위는 김태준 조교사, 김용섭 기수, 제주마 구억불, 한라마 견인불발이 차지했다.

 

3위에는 박병진 조교사, 김준호 기수, 제주마 일대태수, 한라마 미인세상이 선정됐다.

 

이와 관련 렌츠런파크 제주 관계자는 “앞으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겠다”며 “이를 통해 선의의 경쟁을 유도하는 등 제주경마의 흥미를 높이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