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남북 고위급회담의 조속한 개최 위해 북한과 협의"
청와대 "남북 고위급회담의 조속한 개최 위해 북한과 협의"
  • 김재범 기자
  • 승인 2018.05.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는 취소된 남북 고위급회담의 조속한 개최를 위해 북한과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고 17일 밝혔다.

청와대는 이날 오전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개최, “북한이 16일로 예정됐던 남북 고위급회담 연기를 통보해 온 것과 관련한 향후 대책에 대해 논의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자리에서 위원들은 4·27 남북정상회담에서 합의한 판문점선언이 차질없이 이행돼야 한다는 입장을 재확인하고, 고위급회담의 조속한 개최를 위해 북측과 계속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

이와 관련 위원들은 다가오는 북미정상회담이 상호 존중의 정신 아래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한미 간과 남북 간에 여러 채널을 통해 긴밀히 입장을 조율해 나가기로 했다.

또 북한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 참관, 6·15 공동행사 준비 등 앞으로의 남북관계 일정들을 판문점선언의 합의 정신에 따라 차질없이 이행해 나가기로 했다.

청와대=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