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21일부터 러시아 국빈 방문
문재인 대통령, 21일부터 러시아 국빈 방문
  • 김재범 기자
  • 승인 2018.06.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푸틴 대통령과 세 번째 정상회담…양국 동반자 관계 발전·동북아 평화 협조 강화 기대

문재인 대통령은 21일부터 24일까지 24일간 러시아를 국빈 방문한다.

문 대통령의 러시아 국빈방문은 1999년 김대중 당시 대통령 이후 대한민국 대통령으로서는 19년 만이다.

문 대통령은 방러 기간 지난해 7월 독일 함부르크에서 열린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와 9월 동방경제포럼에 이어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과 세 번째 정상회담을 가질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또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총리와의 면담, 러시아 하원 연설, 한러 친선 의원의 밤 및 비즈니스 포럼 참석 일정도 예정돼 있다.

이와 함께 2018 월드컵대회에서 멕시코와의 조별 예선을 치르는 한국 선수단을 격려하고 경기를 관람한다.

남관표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은 18일 브리핑에서 양국간 전략적 협력동반자 관계를 미래 지향적으로 발전시키기 위한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이라며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 정착을 위한 안보 환경이 긍정적으로 변화하는 가운데 동북아 평화와 번영, 실질협력 증진을 위한 전략적 소통과 협조를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청와대=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