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산업 육성·건강 등 삶의 질 향상 R&D 투자 확대
신산업 육성·건강 등 삶의 질 향상 R&D 투자 확대
  • 김재범 기자
  • 승인 2018.07.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文 대통령, 과학기술자문회의 전원회의서 확정...사람과 사회 중심으로 전환

정부가 과학기술의 큰 방향을 사람과 사회 중심으로 전환하고, 국민 삶의 질 향상과 직결된 R&D(연구개발) 투자를 확대한다.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오후 청와대 본관에서 국가과학기술자문회의 제1회 전원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이 포함된 국가 R&D 혁신 방안대학연구인력 권익 강화 및 연구 여건 개선 방안등을 심의·확정했다.

국가 R&D 혁신 방안은 연구자 중심의 창의·도전적 지원 강화를 위해 연구자 주도 기초연구비를 2배 증액하고, 실패가 용인되는 고위험·혁신형 R&D를 확대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또 일자리 창출 효과가 높은 바이오메디컬 산업 등 신산업을 육성하고, 건강·안전 등 삶의 질을 높이는 R&D를 확대할 계획이다.

대학 연구인력 권익 강화 및 연구 여건 개선 방안은 교수의 연구 외적 행정부담을 줄이는 한편 학생연구원의 처우 보장과 사회적 안전망 확충을 위해 학생맞춤형 장려금 포트폴리오를 마련하게 된다.

아울러 학생연구원의 발명자로서 권리를 보장하고, 학생인건비 관리를 연구책임자에서 단과대, 학과 중심으로 전환한다.

이와 관련 문미옥 과학기술보좌관은 문재인 정부의 R&D 혁신을 사람중심으로 전환하는 큰 틀을 마련하는 것이라며 말했다.

한편 이날 식전 행사로 청년과학자의 성장을 지원하는 다짐식이 열렸다.

청와대=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