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뭉치’적발…김택기 후보 사퇴
‘돈뭉치’적발…김택기 후보 사퇴
  • 제주신보
  • 승인 2008.03.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대 총선에서 한나라당 공천을 받은 태백·영월·평창·정선선거구의 김택기(57·전 의원) 후보가 등록일을 눈앞에 두고 금품 살포 등의 혐의로 선관위에 적발돼 후보직을 사퇴하고 공천권도 반납했다.

이번 총선과 관련해 정당 공천을 받은 예비후보가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적발 돼 낙마하기는 이번이 처음이어서 파장이 예상된다.<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