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대통령, 강원 산불 피해 특별재난지역 선포
文 대통령, 강원 산불 피해 특별재난지역 선포
  • 김재범 기자
  • 승인 2019.04.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6일 강원도 산불 피해 지역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강원도 고성군·속초시·강릉시·동해시·인제군 등 5개 시·군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한다는 정부 건의를 재가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부대변인이 서면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고 부대변인은 브리핑을 통해 앞으로 이들 지역에는 범정부적인 인적·물적 지원이 이뤄질 것이라며 정부는 적극적인 지원으로 피해 복구와 수습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이들 지역 주민들의 생계 안정과 복구에 필요한 행정·재정·금융·의료비용 지원이 이뤄질 전망이다.

문 대통령은 이에 앞서 지난 5일 오후 산불 발생지역 현장 점검 당시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신속히 검토하도록 지시한 바 있다.

이에 이낙연 국무총리는 6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강원도 산불 관계장관회의를 주재하고 이들 지역에 대한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문 대통령에게 건의했다.

한편 문재인 정부 들어 특별재난지역 지정이 이뤄진 것은 이번이 6번째다.

청와대=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