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트럼프 대통령 정상회담 시작
文-트럼프 대통령 정상회담 시작
  • 김재범 기자
  • 승인 2019.06.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오전 청와대서 회동…비핵화 등 한미 공조 방안 논의
문재인 대통령과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30일 청와대에서 소인수 정상회담을 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과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30일 청와대에서 소인수 정상회담을 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30일 오전 한미 정상회담을 시작했다.

두 정상은 이날 청와대에서 오전 115분 정상 외에 양측에서 4명씩 더 배석하는 ‘1+4 소인수 회담으로 출발했다.

이어 오전 1155분 확대정상회담 및 오찬이 진행된다.

오후 1시에는 기자회견이 예정돼 있다.

이번 한미 정상회담은 문 대통령 취임 후 8번째이며, 지난 4월 미국 워싱턴DC에서 열린 회담 이후 80일 만이다.

트럼프 대통령의 방한은 201711월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이다.

두 정상은 이날 회담에서 한미동맹을 더욱 공고히 하면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통한 항구적 평화 구축을 위한 양국 간 긴밀한 공조 방안에 대해 심도있는 논의를 할 것으로 보인다.

청와대=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